화요일, 4월 23, 2024
Home뉴스미국 뉴스美 주택시장지수, 반년 만에 반토막…10년 만에 최저치

美 주택시장지수, 반년 만에 반토막…10년 만에 최저치

spot_img

미국의 주택 건설업자들이 체감하는 부동산 경기가 사실상 10년 만에 가장 낮은 수준으로 떨어졌다.

미 주택건설업협회(NAHB)와 웰스파고는 10월 주택시장지수(HMI)가 전월보다 8포인트 하락한 38로 집계됐다고 18일 밝혔다.

이 지수는 10개월 연속 떨어져 지난 1985년 이후 최장기 하락세를 이어갔다.

10월 HMI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초기인 2020년 5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으로, 코로나19에 따른 전방위 봉쇄 시기를 제외하면 2012년 8월 이후 10년 만에 최저치라고 외신들은 전했다.

또 지난 4월 77에서 6개월 만에 거의 정확히 절반으로 반토막 났다.

10월 HMI에서 향후 6개월간 매매 전망 지수는 전월보다 11포인트 급락한 35로 2012년 이후 최저치를 찍었다.

미국의 주택시장은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공격적인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시장 금리가 덩달아 오른 여파로 급랭하는 분위기다. 올해 초 3%에 불과했던 30년 고정 주택담보대출(모기지) 금리는 이번 주 7.12%까지 치솟았다.

제리 콘터 NAHB 회장은 “높은 모기지 금리가 수요를 크게 약화시키고 있다”며 “이러한 상황은 불건전하고 지속가능하지 않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