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1월 27, 2023
Home 뉴스 미국 뉴스 美 실업수당 청구 22만5천 건…증가세에도 여전히 낮은 수준

美 실업수당 청구 22만5천 건…증가세에도 여전히 낮은 수준

미국 노동부는 지난주(12월 18∼24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전주보다 9천 건 증가한 22만5천 건으로 집계됐다고 29일 밝혔다.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와 일치한 결과다.

최소 2주 이상 실업수당을 신청하는 ‘계속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171만 건으로 직전보다 4만1천 건 증가했다.

이는 지난 2월 초 이후 최다 건수로 미국의 노동시장 과열이 서서히 식고 있음을 시사한다. 계속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늘어났다는 것은 해고된 실업자들이 새 일자리를 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이 늘어났다는 의미이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지난주 실업수당 통계는 여전히 역사적으로 낮은 수준을 유지한 것이라고 블룸버그통신 등은 진단했다.

수요를 식히기 위한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공격적인 통화정책에도 아직은 미 노동시장의 힘이 강하다는 점을 시사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최근 미국에서는 테크 업계와 금융권을 중심으로 사무직 해고 소식이 잇따르고 있지만, 레저·접객업 등은 인력 부족 상태여서 노동 수요와 공급의 불균형 현상이 해소되지 않고 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거침없는 국제 금값…온스당 2천 달러 고지·최고가에 근접중

미국 국채 매력 줄고 달러 가치 떨어지면서 금 투자 수요↑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국제 금값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나이 속여 美뉴저지 고교 입학한 29세 한인여성…나흘만에 체포

미국 뉴저지주에서 서류를 위조해 고등학교에 입학, 고교생 행세를 하려던 29세 한인 여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26일 WABC 방송 등 지역...

‘구인 제안·연봉 조정’ 이메일 주의…北 해커의 ‘피싱’일 수도

美 보안업체 보고서 "北 해커 TA444, 기존과 다른 새로운 방식 시도""지난달 美·加 금융·교육·의료분야 대규모 피싱…작년 10억불 탈취" 북한...

골드만삭스 “美 경기침체 없이 연착륙할 것…부채한도가 변수”

"경기침체 확률 35%"…월가의 대체적인 예상치 65%보다 낮아 글로벌 투자은행 골드만삭스는 25일 미국이 경기침체를 피할 수 있다는 견해를 유지하면서도 연방정부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