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July 25, 2024
Home뉴스미국 뉴스美 복권 메가 밀리언스 1조6천억 원 '잭폿' 터졌다

美 복권 메가 밀리언스 1조6천억 원 ‘잭폿’ 터졌다

spot_img

3개월 만에 처음 1등 나와…일시불 수령시 9천억원

 ‘파워볼’과 함께 미국 양대 복권 중 하나인 ‘메가 밀리언스’에서 1조6천억 원의 ‘잭폿’이 터졌다.

14일 AP 통신 등에 따르면 13일의 금요일인 전날 오후 늦게 추첨된 메가 밀리언스에서 1등 당첨자가 나왔다.

1등 추첨 번호는 30, 43, 45, 46, 61과 14였다. 메가 밀리언스 복권은 숫자 1∼70 사이에서 5개를 선택한 뒤 1∼25 중 1개를 추가로 고른다.

1등 당첨자가 나온 것은 지난해 10월 이후 3개월 만으로, 그간 당첨금은 13억 5천만 달러(1조6천억 원)로 불어났다. 당첨금이 이월된 데 따른 것이다.

이는 메가 밀리언스 사상 역대 두 번째로 큰 금액이다. 가장 큰 금액은 2018년 10월 15억3천만 달러(1조9천억 원)였다.

1등 당첨자의 신원은 알려지지 않았으나, 미 동북부 메인주의 요크 카운티의 레바논 지역에서 복권을 구매한 것으로 파악됐다.

파워볼과 통틀어 역대 최대 잭폿은 지난해 11월 파워볼 복권에서 당첨된 20억4천만 달러(2조5천336억 원)이었다.

메가 밀리언스 복권의 1등 당첨금은 29년여간 연금처럼 받거나 일시불로 수령할 수도 있다. 일시불 수령 시 금액은 7억2천460만 달러(9천억 원)로 추정됐다.

메가 밀리언스 복권은 미국 45개 주와 미국령 버진 아일랜드에서 판매된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