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6월 21, 2024
Home뉴스미국 뉴스美 '메모리얼데이' 연휴에 총기사고로 최소 16명 사망

美 ‘메모리얼데이’ 연휴에 총기사고로 최소 16명 사망

spot_img

미국의 현충일인 ‘메모리얼 데이’ 연휴 기간 총기 사고로 최소 16명이 사망하고 수십명이 부상한 것으로 전해졌다.

NBC 방송은 30일 연휴 기간 최소 미국의 8개 주에서 총기 사고가 발생, 10대에서 60대에 이르는 수십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전날의 경우 플로리다의 대표적 휴양지인 마이애미의 할리우드 비치에서 두 무의 사람들이 시비 끝에 총격을 벌여 9명이 부상했다.

병원에서 치료 중인 피해자들의 상태는 현재 확인되지 않고 있으며 어린아이가 포함됐을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시카고에서는 연휴 기간 총기 사고로 8명이 사망하고 32명이 다쳤다고 NBC는 보도했다.

애리조나주 메사에서는 26일부터 이틀간 여러 건의 총격으로 4명을 숨지게 하고 1명에게 상처를 입힌 혐의로 20세 이렌 바이어스가 현지 경찰에 체포됐다.

뉴멕시코주에서는 27일 저녁 폭주족들 사이에서 경주를 벌이다 총기 난사가 벌어졌다. 이 사고로 3명이 사망하고 5명이 다쳤다.

애틀랜타의 한 고등학교에서는 28일 총기 사고로 16세 소년이 숨지고 같은 나이의 소녀가 다치는 사고가 벌어졌다.

학교 당국은 허가받지 않은 모임 도중 사고가 벌어졌다고 밝혔다.

미국에서 최악으로 치닫고 있는 총기 사고는 심각한 사회 문제다.

퓨리서치 센터에 따르면 미국에서는 하루 평균 57건의 총기 사고가 발생하고 있다.

올해만 해도 최근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 교외 쇼핑몰에서 발생한 총기 난사 사건으로 한인교포 일가족 3명 등이 희생된 것을 비롯해 전역에서 22건의 대형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115명이 희생됐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