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2월 4, 2023
Home 뉴스 국제 뉴스 美 도움 절실한 젤렌스키, 거듭 "감사"…바이든은 어깨동무

美 도움 절실한 젤렌스키, 거듭 “감사”…바이든은 어깨동무

젤렌스키, 바이든에 우크라軍 훈장 전달…바이든 “당신은 위대한 지도자”

러시아의 침공 이후 첫 외국 방문지로 21일 미국을 찾은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기회가 될 때마다 미국의 전쟁 지원에 감사를 표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300일을 맞은 전쟁이 장기화하는 가운데 방문한 젤렌스키 대통령에게 변함없는 지지를 약속하면서 강한 연대를 과시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 질 바이든 여사와 함께 백악관 앞으로 나와 젤렌스키 대통령을 맞았다. 마치 버선발로 맞이하는 듯한 모습이었다.

바이든 대통령은 짙은 녹갈색의 셔츠와 바지, 부츠 등 ‘전투 복장’을 연상케 하는 차림을 한 젤렌스키 대통령의 어깨에 손을 얹으며 친근감을 드러냈다. 공식 환영식을 마친 뒤 오후 2시30분 대통령 집무실에서 열린 회담에서도 양 지도자는 단합된 모습을 보였다.

바이든 대통령은 “우리는 계속해서 우크라이나의 자체 방어 능력을 강화할 것”이라면서 “미국은 위대한 우크라이나 국민, 그리고 위대한 지도자인 당신과 함께한다”고 말해 연대와 지지를 강조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시사주간지 타임이 올해의 인물로 젤렌스키 대통령을 선정한 것을 언급하고서 “당신은 미국에서 올해의 인물”이라고 치켜세웠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바이든 대통령과 미국 국민에게 거듭 감사를 표했다. 우크라이나를 무작정 지원하는 것에 대한 미국 의회 일각의 비판을 의식한 듯 의회에 대한 감사도 잊지 않았다.

그는 “고맙다는 말만으로는 우리의 감정을 충분히 전달하기 어렵다”면서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미국이 지원한 고속기동포병로켓시스템(HIMARS·하이마스) 포대를 지휘하는 우크라이나군 대위의 부탁이라며 대위가 받은 무공훈장을 바이든 대통령에게 건넸다.

‘HIMARS가 여러 전우의 생명을 구했다’는 대위의 발언도 전했다.

이에 바이든 대통령은 “받을 자격이 없지만 매우 감사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美잡지 맨스저널 ‘중년 근육 유지법’ 쓴 기자의 정체는 AI

AI 스타트업과 챗GPT 기술로 과거 기사 활용해 새 콘텐츠 생산 미국의 유명 출판사가 인공지능(AI)으로 작성한 기사를 잡지에 활용했다고 공개했다.

일자리 52만개 늘고 54년만에 최저 실업률…뜨거운 美 노동시장

고용지표, 시장전망 훨씬 초과…'연준이 금리 더 올릴라' 뉴욕증시 후퇴 미국의 노동시장이 새해 들어 더욱 뜨거워진 것으로 나타났다.

美, 이번엔 신용카드 연체료 인하 압박…高물가 고통 완화

TV·인터넷 조기 해지 수수료도 대상…출마선언 앞둔 바이든 직접 언급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신용카드 연체 수수료 등 과도한 소비자...

美연준, 기준금리 0.25%p 인상…속도 조절에도 당분간 긴축 유지

금리 4.50~4.75%로 상향, 2007년 이후 최고…한미 금리역전 1.25%p파월 "인플레 하향 확신에 증거 더 필요"…작년 전망 넘는 금리인상 가능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