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11월 29, 2022
Home 뉴스 미국 뉴스 美 댈러스 공항서 총 쏜 30대, 경찰 총 맞고 체포

美 댈러스 공항서 총 쏜 30대, 경찰 총 맞고 체포

25일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의 한 공항에서 30대 여성이 총을 쏘는 사건이 발생해 공항 이용객들이 긴급히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댈러스 경찰에 따르면 용의자 포샤 오두푸와(37)는 이날 오전 러브필드 공항에서 건물 천장을 향해 총을 쐈다.

경찰은 오두푸와가 공항 내 화장실에서 옷을 갈아입은 뒤 갑자기 총을 들고 나타났다며 탑승 수속 카운터 근처에서 총구를 위로 들어 여러 발 발사했다고 밝혔다.

총성이 울리자 공항 이용객들은 비명을 지르며 도망쳤고, 공항은 몇 시간 동안 전면 폐쇄됐다.

사건 당시 근처에 있던 경찰관은 오두푸와에게 총을 쏴 상처를 입힌 뒤 그를 체포했다. 용의자 외에 다른 부상자는 나오지 않았다.

목격자들은 말다툼 소리에 이어 총성이 울렸다고 전했다.

경찰은 오두푸와를 상대로 범행 동기를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

Most Popular

세계 최대 하와이 활화산 38년 만에 분화…정상부 용암 분출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에 경보 발령…용암 흐름 변경 가능성 경고화산재 주의보 내리고 대피소 설치…"마을 위협하는 상황은 아냐" 세계...

美출판사 올해의 단어로 ‘가스라이팅’…그런데 의미가 변했네

'타인의 심리 지배'→'타인을 속이는 행위'로 의미 확장 '가스라이팅(gaslighting)'이 미국의 유명 사전출판사 미리엄웹스터가 꼽은 2022년의 단어로 선정됐다.

[월드컵] ‘조규성 2골 새역사에도’ 한국, 가나에 석패…’16강행 빨간불’

가나 쿠두스에게 결승골 포함한 2골 내주고 2-3으로 무릎…조별리그 1무 1패조규성은 한국 선수 최초 월드컵 본선 '한 경기 멀티골' 기록12월 3일 포르투갈과...

[월드컵] 벤투호도 징크스에 눈물…68년간 조별리그 2차전 11경기 무승

11경기서 4무 7패…'2경기 연속 무실점' 꿈도 무산 벤투호도 한국 축구의 '한계' 중 하나였던 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 무승 징크스를 깨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