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7월 15, 2024
Home뉴스한국 뉴스"北풍계리 핵실험 준비 정황…영변서도 핵개발 재개 가능성"

“北풍계리 핵실험 준비 정황…영변서도 핵개발 재개 가능성”

spot_img

니혼게이자이신문 “위성사진 살펴보니 풍계리 갱도 복원 움직임”

 (도쿄=연합뉴스) 북한이 핵실험을 준비하는 것으로 의심되는 정황이 여러 경로로 포착되고 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위성을 운용하는 미국 기업 플래닛 랩스가 북한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를 이달 5일 촬영한 사진을 입수해 살펴봤더니 핵실험장의 갱도 굴삭 작업으로 발생한 폐기물로 추정되는 물질이 쌓여 있는 것이 확인됐다고 13일 보도했다.

    제프리 루이스 미국 미들베리국제대학원 교수는 핵실험에 대비해 산등성이 일부에서 지하 시설로 통하는 갱도를 복원하는 움직임으로 분석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이는 후루카와 가쓰히사 전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대북 제재위원회 전문가 위원이 지난달 31일 촬영된 위성사진을 분석한 결과와 비슷한 것으로 보인다.

    당시 사진에서는 풍계리 핵실험장 3번 갱도 근처에 새로운 토사 더미가 포착됐고 대형 장비를 실은 차량이 오간 흔적도 발견됐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평안북도 영변 핵시설에서 중단됐던 핵 개발이 재개됐을 가능성도 있다고 보도했다.

    미국 콜로라도 광산대학이 미국 항공우주국(NASA)의 위성사진을 토대로 가공한 정보를 분석했더니 2018년 핵 개발 중단 이후 핵시설 주변의 월평균 야간 광량(光量)이 일시적으로 감소했으나 2020년 이후 다시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는 것이다.

    월평균 광량이 북한이 가장 마지막으로 핵실험을 했던 2017년 평균을 약 30% 웃도는 수준이라고 신문은 전했다.

    국제원자력기구(IAEA)는 작년 8월 내놓은 보고서에서 북한이 영변 핵시설의 원자로를 같은 해 7월부터 재가동한 정황이 있다고 지적한 바 있다.

spot_img
coloradotimes
coloradotimeshttps://coloradotimesnews.com/
밝고 행복한 미래를 보는 눈, 소중한 당신과 함께 만듭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이메일을 남겨주세요. 중요한 최신 소식을 보내드립니다.

콜로라도 타임즈 신문보기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spot_img

Most Popular